김성령 몸매 갑 of 갑 .

​연예인들 중에는 나이를 가늠하기 어려운 사람들이 많다. 대중들에게​사랑을 받고 있는 만큼 일반인들에 비해 그만큼 많은 관리를 하는 것도​이유 중에 하나일 것이다. 어찌 보면 피부나 몸매에 많은 투자를 하는 것은​당연한 것일지도 모른다. 하지만 동안 얼굴이나 탱탱한 피부, 아름다운​몸매를 갖는 것은 일반적인 노력이나 투자만으로 남들이 부러워할 만한​

>

​결과를 가져오기란 힘들기에 더욱 부러움을 받는 것이다. 남자보다는​여자들이 훨씬 이런 점에 대해 민감하기 때문에 동안 여자 연예인들이​관심을 더 받는 것이다. 나이에 비해 아름다움 몸매를 가진 연예인 중에​갑 of 갑을 ” 김성령 ” 이라 꼽는 사람들이 많다. 많은 사람들이 그녀의​나이를 알면 깜짝 놀라게 된다. 그녀의 친동생 또한 방송계에서 활동을​

​하기에 어느 정도 나이를 짐작할 수는 있지만 직접 그녀의 나이를​알게 되면 놀란다. 1967년생인 그녀는 올해 53세이다. 지천명을​훌쩍 넘긴 나이에 이 정도의 몸매와 얼굴을 유지한다는 건 분명히 힘든​일이기 때문이다. 1988년 미스코리아 眞이 되면서 대중들에게 얼굴을​알리며 방송계에서 러브콜을 받아 연기에 도전 후 탄탄대로를 걷게 된다.​

>

​너무나 뛰어난 언니를 둬서 자신의 스펙 또한 뛰어남에도 불구하고​항상 언니의 그늘에 가려진 것이 싫어 한동안 김성령과 연락을 끊고​살았다는 “김성경”. 언니만큼 아름다운 외모를 가졌고 아나운서 출신으로​연기에까지 도전해 대중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았지만 위에서 언급한 것처럼​넘사벽인 언니 김성령 때문에 제대로 빛을 발휘하지 못 했던 건 사실이다.​

>

​친동생에게까지 질투를 불러일으켰던 김성령은 현재 사업가 남편과​함께 두 아들을 키우면서 부산에서 거주하고 있다. 그녀가 결혼할 당시​그녀의 남편에 대해 많은 관심이 쏠렸었는데 소문에는 부산 해운대를​여행하다 보면 김성령의 남편 땅이 아닌 곳을 밟기가 어렵다는 소문이​날 만큼 엄청난 재력을 가진 사업가로 알려져 있다. 한때 그녀의 연관​

>

​검색어에 ‘김성령 이혼’이라는 단어가 꼬리표처럼 따라다녔는데​실제로 이혼한 게 아니라 1995년도에 결혼을 할뻔한 사람이 있었는데​결혼까지 가지는 않은 사실이 확대되어 이혼이라는 소문으로​퍼졌던 것이 화근이 되었다. 실제로는 그녀의 동생 김성경이 슬하에 아들​한 명을 낳고 이혼을 하였다. 지금처럼 항상 건강하고 좋은 모습 오래도록​볼 수 있기를 바래본다.^^

댓글 달기

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. 필수 항목은 *(으)로 표시합니다